나눔과섬김의교회

게시판
조회 수 164 추천 수 0 댓글 2

Picture1.jpg

대면과 비대면 사이...

우리는 과연 이 사이에서 얼마만큼 그리스도인 답게 살아가고 있을까요?

믿음이 얼마나 크냐 작냐를 묻고 따지자는 것은 아니지만 지금 우리는 한번도 경험해 보지 못한 코로나라는 세상 앞에서 

나의 믿음은 과연? 하고 질문을 갖으며 조금더 그 믿음에 예민한 삶을 살아가야 함은 분명한 듯 합니다!



처음에 삶의 나눔 권면을 받았을때 오랜만에 대면과 비대면이 함께 진행되는 화요모임과 동호회가 활발하며 

또 그 안에서 함께 나누고 섬기는, 교제하는 시간이 너무 큰 은혜였기에 자신만만하게 OK를 했었습니다

그러나 싱가포르 확진자 수가 급속히 확산되고 다시 시작되는 비대면 소식과 모든 교제가 줄줄이 캔슬이 되면서 

저는 낙심과 불평 불만, 더불어 삶의 나눔 권면에 대한 부담감까지 너무 크게 차지하여 기도도 말씀도 아무것도 할 수

없었고 예수님 찬양에 자꾸만 소홀해져가고 나태해져 가면서 나의 죄성에 질주하는 힘들어 하는 저를 바라보았습니다.


그러던중...

일주일 동안 내렸던 비가 맑고 깨끗한 햇볕 없는 청량한 주말 아침... 오랜만에 남편과 자전거를 타러 나갔습니다.

아직은 사람들이 많으면 종종 그 사이를  달릴때면 겁을 먹곤 하기 때문에 항상 긴장과 집중을 하며 힘을 잔뜩 주고 

타는데,  왠일인지 마치 내가 사이클 선수가 된것 처럼 오히려 구름을 타듯 몸에 힘이 다 빠지면서 

시원한 바람과 함께 너무나 자연스럽게 쌩쌩 달리기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아버지! 하고 주님을 부르면서 눈물을 흘리기 시작하는 저를 느꼈습니다

힘든 이 코로나 시대에 감사한게 너무 많은데 왜 그렇게 망각하고 살았는지... 회개했습니다... 

저의 교만과 하나님의 자녀로써 성실하지 못했던 것 순종하지 못한 것 등등도 말입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 여전히 나를 사랑하심이... 너무나 감사했습니다.. 너무나 많은 것을 누리게 해주심을  말입니다.

그렇게 신나게 달리면서 너무 너무 너무 좋아!” 라며 몇 번을 크게 외치면서  예수님을 찬양했습니다...

이제 더 이상 저는 자전거 탈 때 겁이 나지 않습니다.


이처럼 주님이 저에게  주신 담대함으로 대면과 비대면에 상관 없이 전부가 하나님의 은혜임을 알고 깨닫게 되며 

어떤 상황을 마주하더라도 내 감정에 휘말리지 말고 항상 주변을 돌아보며 섬김과 사랑을 끝까지 하여 

그리스도의 향기를 드러내는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삶을  살기로 다시 한 번 굳게 결단해 보았습니다!


저의 지금과 앞으로의 삶은 그렇습니다.

날마다! 회개하고 감사하고 찬양하고...

그리고 이 빠른 세월과 각박한 세상에서 그러나  예수님만을 바라보는 삶을 살수 있는 은혜를 주신 하나님 아버지께 

감사하며 예수님 삶이 우리의 진정한 삶이 되길 소망합니다!

비록 힘들고 지친 코로나 시대를 겪고 있지만 우리에게 주신 하나님의 소망을 붙드는 삶을 온전히 살아내시길 축복하고 

기도합니다!

부족한 저의 소소한 삶의 나눔에 함께 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자전거.jpg
Atachment
첨부파일 '2'
  • ?
    SU 2021.10.04 18:47
    귀한 나눔 감사합니다.^^
  • ?
    2021.10.05 11:17
    려원자매님의 삶의 나눔 읽으며 함께 은혜받고 제 자신도 되돌아볼수 있어서 감사했습니다
    삶의 자리에서 예수님의 향기를 드러내며 소망되신 예수님만 붙들고 살아가려는 자매님 결단에 응원하며 축복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주일학교 예배 안내(2022년 1월 16일부터) file nasum 2021.05.17 2861
2069 [여선교회] 하반기 동화로 마음읽기 동호회 file 여선교회 2021.11.09 150
2068 2022년 서리집사 서약서 file nasum 2021.11.06 969
2067 [수요기도회 안내] 2021년 11월 3일 6 file nasum 2021.11.03 184
2066 [주일 1부 예배 안내] 2021년 10월 31일 11 file nasum 2021.10.30 325
2065 [주일 2부 예배 안내] 2021년 10월 31일 file nasum 2021.10.30 119
2064 [수요기도회 안내] 2021년 10월 27일 7 file nasum 2021.10.27 179
2063 [주일 1부 예배 안내] 2021년 10월 24일 7 file nasum 2021.10.23 287
2062 [주일 2부 예배 안내] 2021년 10월 24일 2 file nasum 2021.10.23 186
2061 [수요기도회 안내] 2021년 10월 20일 11 file nasum 2021.10.20 174
2060 10월 24일 주일 예배 참석 확정자 명단 1 file nasum 2021.10.19 250
2059 [주일 1부 예배 안내] 2021년 10월 17일 11 file nasum 2021.10.16 269
2058 [주일 2부 예배 안내] 2021년 10월 17일 2 file nasum 2021.10.16 144
2057 [수요기도회 안내] 2021년 10월 13일 5 file nasum 2021.10.13 166
2056 [주일 2부 예배 안내] 2021년 10월 10일 3 file nasum 2021.10.09 155
2055 [주일 1부 예배 안내] 2021년 10월 10일 4 file nasum 2021.10.09 214
2054 [수요기도회 안내] 2021년 10월 6일 5 file nasum 2021.10.06 174
» [여선교회] 삶의 나눔 - 한려원 집사 2 file 여선교회 2021.10.04 164
2052 [주일 1부 예배 안내] 2021년 10월 3일 5 file nasum 2021.10.02 234
2051 [주일 2부 예배 안내] 2021년 10월 3일 2 file nasum 2021.10.02 146
2050 [수요기도회 안내] 2021년 9월 29일 5 file nasum 2021.09.29 196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10 Next ›
/ 11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교제

KPC(SINGAPORE) LTD. 12 Shelford Road Singapore 288370 Tel 65-6467-4476  /  Fax 65-6469-3175  / Mail nasumchurch@gmail.com TOP